완주군, 하수도 정비사업 추진 '박차’
완주군, 하수도 정비사업 추진 '박차’
  • 염재복기자
  • 승인 2017.01.11 1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군이 군민의 공중위생 향상과 생활환경개선을 위해 하수도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11일 군은 소양면 해월리·화심리·신원리 일원(구진지구) 및 비봉면 내월리 일원(천호지구)의 마을하수도 정비사업, 구이공공하수처리장 증설을 지난해 말 완료했다고 밝혔다. 총 사업비163억원이 투자됐다.

구진지구 마을하수도 정비사업은 지난 2013년 4월에 착공, 총 사업비 38억원을 투입해 하수관로 11.6km, 소규모 하수처리시설(200ton/일)을 설치하는 것으로, 지난해 12월 모든 공사를 마쳤다.

지난 2014년 11월 착공한 천호지구 마을하수도 정비사업은 총 사업비 35억원을 투입해 하수관로 9.1km 매설해 소농지구 처리장으로 이송 처리하고 있다.

구이공공하수처리장은 2013년 12월에 착공, 총 사업비 80억원을 투입해 기존 700톤/일의 하수처리시설을 1700톤/일의 규모로 증설(1000톤/일)했다.

이들 공사가 완료됨에 따라 군은 구이면의 모악호수마을, 술테마파크, 완주모악여성한방클리닉 특구 조성 등 하수처리구역 확대는 물론, 소양면과 비봉면 361가구(구진 223가구, 천호 138가구) 주민의 생활환경이 크게 개선되는 효과를 기대했다.

군은 이와 함께 현재 삼례읍 해전리, 봉동읍 구암리․제내리 일원에 하수관로 24.8km를 설치하는 삼례3단계 하수관거 정비에 158억원, 용진읍 일원에 하수관로 41.0km를 설치하는 용진처리구역 하수관거 정비에 205억원을 투입해 공사를 진행 중이다.

또한 상관면 마치리와 신리 어두마을 및 용암리 남관초등학교 일원에 하수관로 13.0km를 설치하는 상관2단계 하수관거 정비에 69억원을 투자, 공사 중이다.

고산면․비봉면․화산면에 하수관로 54.1km를 설치하는 고산처리구역 하수관거 정비에 228억원 등 총 660억원을 투자하는 공사를 순조롭게 진행하고 있다.

특히 군은 올해 신규사업으로 이서면 이성리 일원에 하수관로 12.6km 매설, 경천면 가천리 일원에 100톤/일 규모의 처리장 설치 및 하수관로 7.2km 매설하는 사업을 총 133억원을 투자해 실시설계를 마무리하고 올해 착공할 예정이다.

김종혜 상하수도사업소장은 “앞으로도 하수처리구역을 확대해 군민들의 생활환경개선은 물론, 새만금 유역의 수질개선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완주= 염재복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