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MO로부터 우리 농산물 안전하게"
"GMO로부터 우리 농산물 안전하게"
  • 강영희 기자
  • 승인 2017.01.12 1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광수 의원,'`GMO 연구시설 설치'
국회 김광수(국민의당 전주시갑) 의원은 12일 GMO(유전자변형생물체) 연구시설의 설치와 관련해 기존 신고제를 폐지하고 허가제로 변경하는‘GMO 연구시설 설치 기준 강화법’을 대표발의했다.
현행 ‘유전자재조합생물체의 국가간 이동 등에 관한 법률’은 유전자변형생물체를 개발하거나 이를 이용해 실험을 하는 연구시설을 설치 운영하려는 경우 관계 중앙행정기관의 장에게 신고하거나 허가를 받도록 하고 있다.
하지만 신고제의 경우 문자 그대로 신고만 하면 연구시설을 설치할 수 있어 안전 문제가 제기돼 왔다. 김광수 의원은 “유전자변형생물체 연구시설의 설치와 관련해 기존 신고제를 폐지하고 허가제로 일원화함으로써 GMO 연구시설의 설치단계에서부터 안전관리를 보다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GMO식품의 안전성 논란이 아직 종식되지 않은 상태에서 GMO 종자 등을 연구하는 연구시설을 통해 GMO 종자가 퍼져나갔을 경우 큰 혼란이 우려된다”면서 “이번 개정안을 통해 GMO 연구시설의 설치 허가 단계를 강화시켜 GMO 종자로 부터 우리 농산물을 지킬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역설했다.
김 의원은 지난해 ‘GMO 표시 의무화법’을 대표발의한 바 있다. 김광수 의원은 “GMO식품의 안정성 논란이 종식될 때까지 GMO로부터 국민들과 우리 농산물을 지켜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 = 강영희기자 kang@sjb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