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호 의원, 서남대 살리기 행보 '분주’
이용호 의원, 서남대 살리기 행보 '분주’
  • 박길수 기자
  • 승인 2017.03.16 19:3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의견 수렴해 지속가능한 대학으로 발전시킬 것”
이용호 의원(국민의당, 남원·임실·순창)이 서남대 정상화의 새로운 활로 모색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용호 의원은 15일 서남대 총장실에서 김경안 총장 등 학교 관계자, 서남대 정상화 공동대책위원회 관계자 등과 함께 최근 정상화 대책 추진상황을 보고 받고 앞으로의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서남대는 지난 1월 한국사학진흥재단의 정상화 컨설팅에서 적절한 재정기여자를 발굴하지 못해 폐교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그러나 서남대는 2~3곳의 새로운 재정기여자를 발굴 ‧ 추천받아 정상화의 발판을 마련해가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이용호 의원은 “정상화 과정에서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서남대를 지속가능한 대학으로 발전시키는 것”이라며, “지역사회 및 주민들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고 있고, 서남대 정상화가 지역발전에 기여하는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제 주체들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밝혔다./임실=박길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참나 2017-03-16 21:44:07
어디다 숟가락얹을라 저러나!!! 정치 똑바로 하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