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논콩-쑥 6차산업 생생현장회의
부안군, 논콩-쑥 6차산업 생생현장회의
  • 고병하 기자
  • 승인 2017.03.20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부안군 행안면은 20일 논콩과 쑥 6차산업 활성화를 위한 생생현장회의를 논콩작목반장 김근회씨 육묘장에서 열었다.
부안군 행안면은 20일 논콩과 쑥 6차산업 활성화를 위한 생생현장회의를 논콩작목반장 김근회씨 육묘장에서 열었다.

이날 생생현장회의에는 김종규 부안군수와 각 실·과·소장, 행안면 6차산업 추진 농가 등 50여명이 참석했으며 생생현장회의는 ‘행안면 6차산업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김근회 논콩작목반장과 김광호 쑥작목반장이 행안면 6차산업의 비전과 계획을 직접 설명하고 활성화 방안에 대해 토론했다.

이와 함께 행안면 6차산업 추진업체인 유한회사 떡두꺼비에서 떡을 전시하고 시식했으며 행안면에서 직접 생산된 콩과 쑥을 이용한 두부도 선보였다.

김광호 쑥작목반장은 “수도작에만 의존하던 과거를 타파하고 고소득 작물인 쑥과 논콩 재배 확대 및 성공적인 6차산업 추진을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며 “앞으로 6차산업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인 관심과 아낌없는 지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부안=고병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