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환주 남원시장, 현장 행정 펼쳐
이환주 남원시장, 현장 행정 펼쳐
  • 박영규기자
  • 승인 2017.05.16 1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환주 남원시장이 21개 주요 사업현장을 방문해 현장에서 답을 찾는 현장행정을 펼치고 있다.
이 시장은 16일 오후 실·과·소장들과 함께 시내권에서 진행하고 있는 관광벨트 구축사업 현장을 찾아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 시장은 이 자리에서 “시민의 입장에서 생각하고 사업을 추진할 때 성공적인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며 능동적인 사업추진을 당부했다.
이 시장은 이날 먼저 옛 남원역을 방문해 중앙공원 조성사업, 남원읍성 복원 정비, 폐역부지를 활용한 생태복원사업 추진상황을 보고 받았다.
중앙공원 조성사업은 한국철도공사 소유인 중앙공원 부지를 매입해 경관녹지, 산책로 조성 등 시민들에게 휴식, 소통의 공간을 제공하기 위한 사업이다.
생태계보전협력금을 지원받아 전액 국비로 추진되며, 대체자연, 자연환경보전 등 녹지공간을 조성한다.
남원읍성 복원 정비는 사업비 60억원을 들여 남원성 북문·북벽을 복원하는 사업이다.
이 시장은 이밖에 그동안 도심을 활성화를 위해 추진해 온 함파우 유원지 개발, 남원예촌·문화도시 조성, 도시재생사업 등의 사업현장도 방문해 쟁점사항에 대해 논의했다.
이 시장은 17일에도 사매 일반산업단지, 대산 쓰레기매립장 증설사업, 주생 화물공용차고지 조성, 활기찬 농촌 프로젝트 사업, 지리산 허브밸리 등 10개 사업현장을 방문할 예정이다.
/남원=박영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