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광대, 중국 랴오디그룹 방문해 협약
원광대, 중국 랴오디그룹 방문해 협약
  • 임규창 기자
  • 승인 2017.06.20 1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산학협력 네트워크 구축
원광대학교 김도종 총장이 중국 심양에 있는 랴오디그룹(총재 이춘명)을 방문하고, 글로벌 산학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중국 대형 국영기업인 랴오디그룹은 중국 국토자원부 지질과학원을 기반으로 1992년 8개 국영기관 및 기업을 통합해 광산 탐사 개발, 공정설계 탐사, 도로·교량·터널·공항건설, 부동산 개발, 지역개발, 지질재해 정비 등 다양한 영역에서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중국 다수의 기업과 산업연맹을 결성해 게임, 영상제작, 광고매체 제작, 방송촬영 사업에도 진출해 있다.

특히 랴오디그룹은 현재 13개 법인 계열사와 33개의 분야별 전문 업체 및 기관을 보유하고 있으며, 우리나라에서는 최근 충남 당진에 총 6,100억원 규모의 투자를 확정해 당진 왜목 마리나항만 개발 사업을 착수하기도 했다.

지난 16일 체결한 이번 글로벌 산학협력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사회맞춤형 산학협력선도대학(LINC+) 육성사업과 연계하여 게임영상, 기계자동차, 해양요트 분야의 진학을 희망하는 중국 학생들을 모집해 원광대에서 위탁 교육을 진행하고, 랴오디그룹은 원광대에서 졸업한 중국 학생들에게 추후 그룹 차원에서 취업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김도종 총장은 “랴오디그룹이 파견하는 학생들에 대해 최적의 산업체 맞춤형 교육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며, “양 기관의 협력이 양국의 동반성장으로 이어지도록 노력해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춘명 총재는 “한국의 명문사학인 원광대와 산학교류를 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라며, “빠른 시일 내에 실무자를 원광대에 파견해 유학생 위탁 교육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