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교육청 '참학력 포럼'
전북도교육청 '참학력 포럼'
  • 장지현 기자
  • 승인 2017.07.04 2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교육청이 4일 도교육청에서 새로운 학력과 새 정부 교육정책에 관한 '참학력 포럼'을 진행했다.
이번 포럼은 성열관 경희대 교수의 주제발표를 시작으로 전북교육청 최지윤 장학사가 '전라북도 참학력 실현방안'에 대해 발표했다.
또 김종표 전북일보 기자의 '참학력과 지역사회의 역할', 심인영 남원고 교사의 '새로운 학력관에 기초한 교육과정, 수업, 평가에 대한 교사의 견해' 등의 주제로 4개 토론이 진행됐다.
성 교수는 “경쟁과 차별 위주의 오래된 학력관에서 벗어나 학교교육을 통해 지성, 감성, 시민성이 조화롭게 발달된 새로운 학력관을 모색해야 한다”고 말했다.
최 장학사는 “학력에 대한 고민을 다른 지역보다 일찍 시작한 전라북도가 이제 새정부 교육정첵에 맞춰 우리지역에 알맞은 교육과정 등을 통한 참학력을 구현해야한다”며 “이를 위해 교사의 전문성과 학교의 문제해결능력이 병행 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장지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