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지사배 아마추어 골프대회 폐막
도지사배 아마추어 골프대회 폐막
  • 공현철 기자
  • 승인 2017.07.12 1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골프 마니아들이 평소 갈고 닦은 기량으로 치열한 샷 대결을 펼친 ‘제1회 도지사배 아마추어 골프대회’가 12일 막을 내렸다.
전라북도골프협회가 주최·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동전주 써미트cc에서 160여명의 아마추어골퍼들이 참가한 가운데 3언더파 69타를 기록한 하헌준 선수가 남자선수권부 정상에 올랐다. 또 남자 신페리오부에서는 김선곤 선수가, 여자 신페리오부에서는 양은경 선수가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전라북도골프협회는 골프 꿈나무 육성은 물론 아마추어 선수들의 기량향상을 위해 각종 대회 개최와 출전 등 꾸준한 지원을 계속 해 오고 있다.
강종구 전라북도골프협회장은 “더운 날씨도 잊은 채 열띤 경기를 펼친 선수들에게 격려를 보낸다” 며 “앞으로도 대회가 지속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현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