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산반도국립공원사무소, 불법-무질서행위 단속
변산반도국립공원사무소, 불법-무질서행위 단속
  • 고병하 기자
  • 승인 2017.07.17 1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공원관리공단 변산반도국립공원사무소(소장 김병채)는 오는 22일부터 8월 6일까지 16일간 여름철 주요 불법·무질서행위 집중단속을 실시한다고 사전예고 했다.
주요 단속지역은 불법·무질서행위가 잦은 내변산 봉래구곡 등이며 계곡내 목욕, 해변가 취사·야영, 불법주차, 하섬갯벌 해양생물 채취, 흡연행위를 집중단속 한다.
특히 최근 한적하고 조용한 곳을 일부러 찾아다니는 피서객들이 늘면서 출입이 금지된 계곡을 무단출입해 수질을 오염시킴은 물론 과도한 노출로 탐방객의 눈살을 찌푸리게 하는 행위가 증가하고 있어 이에 대한 단속을 대폭 강화할 방침이다.
또 매년 여름철 지속적으로 반복되는 해변가 취사, 불법주차, 해양생물 채취 등도 단속할 계획이다.
변산반도국립공원사무소 관계자는 “여름철은 피서객이 일시에 집중됨에 따라 자연자원 보호 및 탐방객 안전사고 예방 등 공원관리에 어려움이 많다”며 “쾌적하고 안전한 탐방환경 조성을 위해 관광객들의 자발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부안=고병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