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퇴직교사 모임, 동학농민유적지 답사
일본 퇴직교사 모임, 동학농민유적지 답사
  • 박기수 기자
  • 승인 2017.08.10 1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오사카 히라카타시 퇴직교사 모임 OB 교사회 회원 19명이 동학농민혁명 유적지를 방문했다.
이들 회원들은 7일부터 9일까지 ‘전라(全羅)를 돌아보는 평화 여행’이라는 주제로 답사를 진행했다. 회원들은 전주, 남원, 김제, 정읍 등 동학농민혁명의 흔적들이 고스란히 묻어있는 유적지를 탐방하면서 동학농민군의 발자취를 되새겨보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이들은 답사 마지막 날인 9일 동학농민혁명의 최초 발상지인 정읍을 찾았다. 고부 무명농민군 위령탑을 시작으로 문화관광해설사의 안내를 받으며 고부관아 터와 만석보, 말목장터, 동학농민혁명 기념관 등을 돌아봤다.
히라카타시 퇴직교사 모임 대표 사사키 씨는 시의 친절한 안내에 감사드리고, 이번 일정을 통해 신분제 중심의 불평등한 봉건제도를 개혁, 만민이 평등한 세상을 만들고자 했던 혁명군들의 고귀한 정신을 느낄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정읍=박기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