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경찰 긴급체포해놓고 석방률 41%
전북경찰 긴급체포해놓고 석방률 41%
  • 최정규 기자
  • 승인 2017.10.11 1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이 긴급체포 10명 중 4명을 석방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병훈 의원(더불어 민주당)이 경찰청으로 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3년간 긴급체포 583건 중 석방 243으로 석방률이 41%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연도별 긴급체포 건수 대비 석방률을 보면 2015년 226건 중 84건인 37.17%, 지난해 225건 중 112건인 49.78%, 올해 8월 기준 132건 중 47건인 35.61%다.
긴급체포 중 가장 심각한 것은 48시간동안이나 피의자를 구금했다 하더라도 같은 수사기관인 검사의 승인 및 보고만으로 영장신청도 없이 석방해 영장주의의 사각지대에 놓여있다는 것이 소 의원의 설명이다.
소 의원은 “여전히 긴급체포의 남용이 심각한 수준”이라며 “향후 긴급체포 개선권고사안을 철저히 이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정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