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전통놀이 문화 이끈다
완주군, 전통놀이 문화 이끈다
  • 염재복기자
  • 승인 2017.10.11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군이 전통놀이 전문지도사 양성과정을 통해 총 25명의 수료생을 배출했다.

11일 완주군은 지난 10일 완주 전통문화체험장에서 전통놀이 전문지도사 양성과정 수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박성일 완주군수, 양용모 도의원, 서남용 군의원, 관광체육과장, 김소영 (사)전통문화콘텐츠 연구소 연 대표, 교육 수료생 및 가족들 40여명이 참석했다.

전통놀이전문지도사 양성교육은 (사)전통문화콘텐츠 연구소 연에서 주관하고 올해 6월 6일부터 매주 1회씩 총 120시간 교육을 목표로 한국직업능력개발원 필기, 실기를 합격해 전통놀이 전문지도사 1급 자격을 취득하는 교육 과정이다.

수료생들은 마을 운영장, 로컬푸드 관련 사업자 등 완주군민 20명을 포함한 총 25명으로 향후 완주 체험마을과 학교에서 군민과 관광객을 대상으로 한 각종 전통놀이문화 프로그램 운영에 나서 체험 관광 활성화에 나설 예정이다.

또한 완주군은 전통놀이 전문지도사 수료생들과 함께 청소년을 대상으로 전통놀이 전문지도사의 역량강화 및 전통놀이로 세대 간 교류와 전통놀이문화를 전승하기 위한 사업을 하반기에 진행할 계획이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이번 교육은 완주 체험마을에 전통놀이문화를 접목 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 체험마을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전통문화 보급과 체험마을 활성화에 다양한 사업을 전개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교육을 주관한 김소영 (사)전통문화콘텐츠연구소 연 대표는 “차별화된 역사·문화 자원들을 바탕으로 전통놀이와 접목한 완주문화체험 콘텐츠를 발굴하겠다”며 “이번에 배출된 전통놀이 전문지도사들과 함께 완주군이 전통놀이의 구심점으로 발전하는데 일조 하겠다”고 말했다. /완주= 염재복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