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용노동부 익산지청-10개 인문고, 일반고 특화과정 지원 업무협약
고용노동부 익산지청-10개 인문고, 일반고 특화과정 지원 업무협약
  • 임규창 기자
  • 승인 2017.10.12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노동부 익산지청(지청장 서범석)은 13일 이리고등학교 등 10개 인문고와 “일반고 특화과정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체결 고교) 이리고등학교, 원광고등학교, 만경고등학교, 만경여자고등학교, 익산고등학교, 전북제일고등학교, 함열고등학교, 함열여자고등학교, 이일여자고등학교, 성일고등학교
이번 협약은 익산시내 10개 인문고와 고용노동부 익산지청 간 체결되었으며, 비진학 일반고교생이 취업에 필요한 직무능력을 습득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고용노동부 익산지청은 협약체결을 통해 고3학생에게 일반고 특화과정(직업훈련) 외에도 진로상담, 취업알선, 취업성공패키지 등 다양한 고용서비스를 적극 제공한다.
일반고 특화과정 직업훈련과정은 9월부터 6개월(700시간)내외로 진행된다.
일반고 특화과정 직업훈련과정은 대학진학 대신 일자리를 원하는 학생들이 정규교육과정에 준하는 훈련을 받음으로써 단기간에 취업역량을 높일 수 있으며, 훈련비는 전액 무료로 진행한다.
협약기관(고용노동부 익산지청, 인문고)은 맞춤 직업훈련과 고용서비스 제공으로 취업을 희망하는 학생에게 안정적인 일자리에 취업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서범석 고용노동부 익산지청장은 “이번 협약으로 비진학 일반고 학생들이 보다 다양한 직업훈련의 기회를 접하고 노동시장에 안정적으로 진입할 수 있는 실질적인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 ”고 말했다./익산= 임규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