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민기, 반박 나섰다 "추문에 휩싸인 것 자체에 회의감 느껴" SNS는 왜?
조민기, 반박 나섰다 "추문에 휩싸인 것 자체에 회의감 느껴" SNS는 왜?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8.02.20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조윤경 SNS
사진 = 조윤경 SNS

 

배우 조민기가 자신을 둘러싼 성추문에 대해 공식 입장을 발표했다.

20일 한 매체는 조민기가 학생을 성추행한 의혹을 받아 청주대 연극학과의 교수직을 사임했다고 전했다.

하지만 보도 이후 조민기 소속사 측은 "기사화된 내용 및 커뮤니티를 통해 퍼지고 있는 성추행 관련 내용은 명백한 루머입니다" 라며 반박에 나섰다.

조민기 측은 교수직을 사임한 것에 대해 "대학 선배로서, 또 교수로서 어떤 이유를 막론하고 추문에 휩싸인 것 자체에 회의감과 자책감을 느껴 바로 사표를 제출하였다" 라고 주장했다.

또한 3개월 정직 징계에 대해서도 "수업 중 사용한 언행이 수업과 맞지 않는다는 대학의 자체 조사 결과에 따른 것" 이라고 해명했다.

이러한 해명에도 불구하고 조민기를 향한 대중들의 의혹은 사라지지 않고 있다.

한편 조민기는 추문 의혹을 받자 돌연 SNS를 탈퇴했으며 얼마 지나지 않아 새로운 비공개 계정을 만든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