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호 “지방선거 1대1 구도 만들 것”
이용호 “지방선거 1대1 구도 만들 것”
  • 박영규 기자
  • 승인 2018.03.13 1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용호 의원(남원임실순창)이 이번 지방선거 승리를 위해 무소속 연대 단일화로 더불어민주당과 일대일 구도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12일 보도자료 내 남원지역 시장후보 무소속 단일화를 공표한데 이어 13일에는 남원사무실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무소속 연대 추진방안을 재차 강조했다.
이 의원은 “지금 지역에서 민주당 지지율이 높고 우세한 것은 검증되고 있는 사실이어서 부정하지 않는다”며 “그러나 민주당이 좋다고 해도 사람이 다 똑같을 수는 없듯, 우리는 무능하고 부적합한 사람을 바꾸자고 하는 것”이라며 무소속 연대의 당위성을 피력했다.
이 의원은 또 “일부에서 국회의원이 지역정치에 너무 관여하는 것 아니냐고 하는데, 무소속 후보들은 국민의당 때부터 나와 같이 어려운 시기를 함께 해왔던 동지들”이라며 “정치적 여건이 바뀌었다고 나 몰라라 하는 것은 신의나 신뢰를 저버리는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무소속 남원시장 후보로는 김영권 전 국가정보원이사관, 박용섭 전 남원시경제안전건설국장이 출마한 상태다. 무소속 후보로 함께 나섰던 강춘성 전 남원시부시장은 이번 후보단일화에는 참여하지 않았다.
이 의원은 4월 13일까지 3차례 여론조사를 실시하고 당일 토론회형식의 현장투표를 실시해 단일후보를 선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여론조사와 현장투표 비율은 후보들과 조만간 협의해 확정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이 의원은 서남대 후속조치에 대해 공공의과대학 유치에 강한 의지를 나타냈으며, 무소속과 관련한 정치적 행보에 대해서는 지방선거가 끝난 뒤 시민들의 의견을 물어 정당을 선택을 하겠다고 밝혔다.
/박영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