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산구, 해빙기 위험 시설물 정비
완산구, 해빙기 위험 시설물 정비
  • 공현철 기자
  • 승인 2018.03.15 1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 완산구(구청장 이철수)가 해빙기를 맞아 포트홀과 재난 위험시설물 등에 대한 대대적인 정비에 나선다.
포트홀은 제설작업에 쓰인 염화칼슘으로 약화되고 얼어있던 아스팔트가 녹으면서 기존에 버틸 수 있었던 차량 통행 충격에도 쉽게 무너져 해빙기에 자주 발생한다.

따라서 구는 포트홀 및 도로균열 일제조사를 진행한 후 이달 말까지 포트홀 응급복구를 중점 추진할 예정이다.
특히, 축대·옹벽·석축, 급경사지 등 재난 취약시설 6개 분야 113개소에 대해 지반이완 및 침하로 인한 구조물 파손 여부 등도 점검해 정밀안점점검 후 보수·보강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모악산 도립공원 등 6개소 주요 공원 내 등산로 계단과 난간, 안전로프 파손 및 토사유실 여부를 점검하고, 하천 둔치, 산책로를 정비해 안전한 생태도시환경을 만들기로 했다. /공현철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