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분 토론' 나경원, 졸지에 대국민 망신 당해 "당황을 숨길 수 없는 얼굴"
'100분 토론' 나경원, 졸지에 대국민 망신 당해 "당황을 숨길 수 없는 얼굴"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8.04.11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MBC '100분토론'
사진 = MBC '100분토론'

 

나경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100분 토론'에서 제대로 준비되지 않은 토론 자세로 망신을 당해 눈길을 끌고 있다.

11일 방송된 MBC 시사교양프로그램 '100분 토론'은 '대통령제VS책임총리제, 30년 만의 개헌 가능한가'라는 주제로 토론이 진행됐다.

나경원 의원과 장영신 교수는 개헌안에 거론된 '토지공개념' 관련 토론 중 "토지 공개념에는 법률에 따른다는 제한 조항이 없다"는 의견을 전달해 유시민 작가와 더불어민주당 박주민 의원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유시민 작가는 "왜 없어요? 법률로 제한다고 돼 있는데"라고 말했으며, 박주민 의원 역시 "여기 있는데요"라고 털어놨다.

이에 나경원 의원은 그들이 가지고 있는 자료의 출처를 물었고, 유시민 작가는 "전 청와대 홈페이지에서 PDF로 출력해온 건데"라고 말해 시선을 끌었다.

이후 나경원 의원은 해당 자료에 대해 "우리 직원들이 준 것"이라 당황해 대중들의 갑론을박을 자아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