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지도부, 장영수 장수군수 후보 지원유세
민주당 지도부, 장영수 장수군수 후보 지원유세
  • 유기종 기자
  • 승인 2018.06.12 2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13 동시지방선거 선거운동이 막바지에 이른 가운데 장영수 장수군수 후보를 지원하기 위해 또다시 더불어민주당 지도부의 장수군 방문이 펼쳐졌다.
선거 전 마지막 주말, 장수군 유권자들의 표심을 잡기 위해 더불어민주당이 공을 들이는 모양새다.
촌철살인의 국회 연설로 이명박·박근혜 정권에게 일침을 가한 ‘11시간 39분’의 최장기록 필리버스터의 주인공인 저격수 정청래 현 민주당 평화철도 유세단장의 장계사거리 방문을 필두로, 세월호 특별조사위원 김철민 의원, 전주 출신의 신경민 의원, 이장에서 장관으로 김두관 의원, 송하진 도지사 후보 까지 장수를 방문했다.
이번 지원유세에서는 장영수 후보의 ‘4,000억 예산 폭탄’ 공약과 관련한 전·현직 국회의원들의 협조 약속이 주를 이뤘다.
“문재인 대통령 당선의 1등공신인 장수군민과 장영수 후보에게 감사드린다”며 말문을 연 정청래 유세단장은 “말 잘하고 중앙 정부를 설득할 수 있는 장영수 후보 같은 사람이 군수의 적임자”라며 자신이 중앙 정치권과 장수를 잇는 교두보가 돼줄 것을 역설했다.
장영수 후보는 “연일 장수를 방문해 4년간 낙후된 지역의 실상을 파악하고 위로해주시는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님들께 감사드리며, 반드시 이번 장수군수 선거의 승리로 보답하겠다”며 “당선 이후 장수 예산 발전에도 꼭 힘을 실어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장수=유기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