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지사기 대학생 클럽대항대회 마무리
전북도지사기 대학생 클럽대항대회 마무리
  • 최정규 기자
  • 승인 2018.10.29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전북도지사기 대학생 클럽대항대회’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29일 전북도체육회에 따르면 지난 28일 막을 내린 대학생 클럽대항대회에서 축구는 D.Football팀이 1위를 차지했다.

15개 클럽이 참여한 농구에서는 장장군팀이 1위에 올랐고, 코트맨팀이 2위를 가온팀과 지니어스팀이 3위를 차지했다.
20개팀 170명이 대결을 펼친 볼링에서는 케글러스(원광대)팀이 1위를 차지했고 체리팀(우석대)과 스플래셔팀(전북대)이 각각 2위와 3위를 기록했다.
해당 대회는 대학교 동아리클럽 상호 교류를 통한 클럽활동 촉진 및 대학 체육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매년 이뤄지고 있다. 올해는 축구와 농구, 볼링 등 3개 종목이 전주 완산생활체육공원과 전주고등학교 등에서 진행됐다.
최형원 전북체육회 사무처장은 “이번 대회를 통해 대학생들이 잠시나마 학업과 취업 걱정 등을 떨쳐내고 즐거운 시간을 보냈기를 바란다”며 “대학생 뿐만 아닌 도내 초중고 학생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데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최정규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