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이, 해명이 무색해지는 행보 "제리케이 맞디스곡은 왜?" 비난 거세져
산이, 해명이 무색해지는 행보 "제리케이 맞디스곡은 왜?" 비난 거세져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8.11.19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산이 인스타그램
사진 = 산이 인스타그램

 

래퍼 산이가 결국 해명글을 게시했다.

19일 산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미안해 오해가 조금이나마 풀렸으면 좋겠어" 라는 글과 함께 장문의 글을 게시했다.

산이는 "제가 사랑하는 오랜 팬인 친구가 저를 10년간 지지하고 믿었는데 팬으로 살아온 시간이 후회된다고 배신감 느낀다고 이게 정말 오빠 생각이냐고 오빠가 깨닫고 저건 아니라고 제발 말해달라는 글을 보고 제가 어떻게 보이는 건 상관이 없어졌다" 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논란이 된 자신의 신곡 '페미니스트'의 가사를 하나 하나 분석하며 자신의 의도한 바는 여성 혐오가 아니라는 뜻을 전했다.

하지만 산이의 해명글에도 비난은 쉽게 멈추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잎서 산이의 '페미니스트' 발매 이후 래퍼 제리케이가 해당 곡을 디스하는  'NO YOU ARE NOT' 를 발표했다.

이에 산이는 또다시 맞디스곡인 '6.9cm’를 발표했다.

그의 실망스러운 행보에 대중들은 "여혐이 아니면 왜 굳이 맞디스곡을 냈을까" "본인이 왜 페미니즘을 판단하냐" 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