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상해입신회계금융학원과 실질 교류 강화
전북대, 상해입신회계금융학원과 실질 교류 강화
  • 최정규 기자
  • 승인 2018.11.22 1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총장 이남호)가 중국 금융과 회계 분야 중점 대학인 상해입신회계금융학원(Shanghai Lixin University of Accounting and Finance)과 실질적 교류의 폭을 넓혀 나가는 데 뜻을 같이 했다.
상해입신회계금융학원은 중국 상해시의 공립대학으로, 1928년 개교해 올해 90년의 역사를 자랑한다. 전북대와는 2015년 공식 교류협정을 체결한 이래 우호관계를 이어오고 있다.

당해연(Tang HaiYan) 금융학원 총장 등 방문단은 지난 21일 전북대를 방문해 학생 교류를 비롯한 여러 분야의 지속적 교류를 약속했다.
당해연 총장은 “총장 취임 후 첫 방문지로 한국을 선택했고, 그 중에서도 우호 자매대학이자 한국 내 최고 명문 대학인 전북대를 방문하게 되어 더 없이 기쁘다”며 “양 대학이 긴밀히 협력해 함께 발전해 나가는 동반자 관계가 이어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정성석 대외협력부총장은 “그간 상과대학 중심에서 이어져 온 상해입신회계금융학원과의 교류가 향후 수학이나 통계 등 더욱 다양한 분야로 확대해 나가길 희망한다”며 “현재 전북대가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중국 대학 교원의 박사과정 진학 프로그램 및 기타 프로그램에도 상해입신회계금융학원이 적극 참여함으로써 양교 간의 실질적인 교류의 폭도 넓혀 나가자”고 제안했다. /최정규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