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학교병원 영상의학과 한국의료질향상학회서 `대상'
전북대학교병원 영상의학과 한국의료질향상학회서 `대상'
  • 최정규 기자
  • 승인 2018.12.06 1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병원(병원장 조남천)은 영상의학과가 최근 경남 창원시에서 개최된 한국의료질향상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영상의학과는 이번 학회에서 ‘일반영상 검사 시 보조기구 사용으로 안전사고 예방 및 재촬영 감소활동’을 발표했다. 
전북대병원은 대상과 함께 최우수상과 우수상도 수상했다.
최우수상은 감염관리실의 ‘수술부위 감염예방 번들 적용을 통한 수술부위 감염예방 및 환자경험관리’, 우수상은 소아중환자실의 ‘장애아동의 효율적인 가정간호를 위한 보호자 교육 프로그램 개발’이 차지했다. 
조남천 병원장은 “3개 부문 수상은 우리 병원이 의료질 향상과 환자안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는 것을 확인시켜준 매우 뜻 깊은 성과물”이라며 “앞으로도 환자안전과 최고수준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는 병원이 되겠다”고 말했다. /최정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