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MAX 2호기 도입
이스타항공, MAX 2호기 도입
  • 김종일 기자
  • 승인 2019.01.09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스타항공은 지난 8일 미국 보잉사의 신규 기종인 B737 MAX 8 2호기(HL8341) 도입식을 개최했다. 이스타항공은 지난해 12월에도 국내 최초로 MAX 8 1호기를 도입한 바 있다. 이로써 이스타항공이 보유한 MAX 8은 총 2대가 됐다. 이스타항공은 도입한 MAX 8 1호기를 국내선(김포~제주)에 투입했다. 
오는 16일에는 부산~싱가포르 부정기 노선 투입이 예고돼 있다. MAX8은 항속거리가 6570㎞에 달해 싱가포르까지 안정적인 운항이 가능한 기종이다. 최종구 이스타항공 대표는 "최신 기재를 통해 고객 편의와 안전운항 뿐 아니라 노선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도입을 위해 노력한 임직원에게 감사하다"고 밝혔다.한편 이스타항공은 올해 MAX 8 4기를 추가 도입, 총 6대의 기재를 운영할 계획이다. 



김종일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