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사회복지협의회 국민연금공단에 감사패
전북사회복지협의회 국민연금공단에 감사패
  • 박상래 기자
  • 승인 2019.01.17 1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전주 그랜드힐스턴호텔에서 전라북도 사회복지협의회가 주관한 ‘신년인사회’에서 국민연금공단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 실천으로 지역사회 나눔문화 확산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감사패를 받았다.
전라북도사회복지협의회는 매년 사회공헌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개인이나 단체의 노고를 격려함으로써 나눔문화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매년 감사패를 전달하고 있다.

이는 공단이 2015년 6월 본부를 전주 혁신도시로 이전한 이후 전북지역과 상생발전을 위해 지역경제활성화와 다양한 나눔문화 활동을 실천한 결과다. 
공단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2018년 9월 7일부터 공공기관 최초로 지역생산 농산물 직거래 장터를 매주 금요일마다 열고 있다. 게다가 시니어·다문화가정·탈북민 바리스타 양성교육 지원 등 사회적 보호가 필요한 계층에 대한 취업기회 제공하고 있다. 
또 한여름 밤의 1004 콘서트 樂, 평창동계올림픽응원행사, 무주산골영화제, 전북현대모터스 축구 관전 등 지역주민과 소외계층의 문화복지 향상을 위한 문화 나눔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공단은 지난 16일 전주신중앙시장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시장상인회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반봉현 상인회장은 “형식적인 협약이 아닌 진정한 동반성장을 실천해 준 국민연금공단에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고 싶었다”고 했다.
김성주 이사장은 “이번 감사패 수상은 지역사회로부터 공단의 사회적 가치실현을 위한 노력을 인정받은 의미있는 성과”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발전과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상래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