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2월25일19시16분( Tuesday ) Sing up Log in
IMG-LOGO

LH, 군산신역제권지구 토지 재공급

근생시설, 단독 용지 등 2단계구간 79필지 근생과 점포겸용은 경쟁입찰, 주거전용은 선착순 수의계약

LH 전북지역본부는 군산신역세권지구 내 근린생활시설용지와 단독주택용지를 재공급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공급토지는 근린생활시설용지 10필지(430~475㎡), 점포겸용 단독주택용지 25필지(259~265㎡)와 주거전용 단독주택용지 44필지(247~390㎡)이다.

필지별 공급예정금액은 근린생활용지 3억6,800만원~4억5,800만원, 점포겸용용지 1억6,500만원~1억8,700만원, 주거전용용지 1억800만원~1억7,100만원이다.

3.3㎡당 평균 분양가는 각각 293만5,000원, 212만9,000원, 143만3,000원 수준이다.

군산신역세권지구는 군산역을 중심으로 108만㎡ 부지에 상업, 업무, 주거기능을 두루 갖춘 복합 다기능지구로 조성되며 주택은 총 6,904호가 건설된다.

현제 인근에 조성중인 디오션시티와 함께 향후 군산의 부도심권의 역할을 할 잠재력이 높은 지역이다.

장점으로는 서해안고속도로, 장항선 철도, 국도29호선 등을 통해 도내·외 주요 도시와의 접근성이 용이하며 금강 조망권을 바탕으로 하는 쾌적한 주거환경이 꼽히고 있다.

또 인근에 대형마트와 복합쇼핑몰, 영화관, 종합병원 등 도심 배후시설도 양호해 주목받고 있는 지구이다.

공급토지에 대한 입찰은 LH 청약센터를 통해 오는 2월 14일부터 19일 실시된다.

낙찰자는 필지별로 공급예정가격 이상 최고가격을 제시한 자가 낙찰자로 정해진다.

주거전용 단독주택용지는 오는 2월 11일 10시부터 선착순 수의계약으로 진행된다.

LH 관계자는 “점포겸용 단독주택용지는 주거뿐만 아니라 상가 임대를 통한 수익성도 겸하고 있어 전국적으로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며 “군산신역세권지구 주거전용 단독주택용지 역시 도심속의 전원생활이 가능한 쿠ㅐ적성과 편리성을 겸비했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LH청약센터에 게시된 공고문을 참고하거나 LH콜센터(1600-1004), LH 전북지역본부 판매부(063-230-6105, 6108, 6109)로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