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민축구단, 현판식 갖고 출전 준비 마쳐
전주시민축구단, 현판식 갖고 출전 준비 마쳐
  • 공현철 기자
  • 승인 2019.01.30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민축구단이 구단 클럽하우스에서 현판식을 갖고 2019 시즌에 돌입했다.
지난 시즌 강등으로 K3 베이직에서 경기를 치르는 전주는 지난 14일부터 20일까지 제주도 동계 전지훈련을 실시하고 현재는 조직력 훈련에 집중하고 있다.
오는 3월 9일 우리나라 성인 축구의 최강팀을 가리는 FA컵 1라운드 경기를, K3리그 첫 경기는 3월 24일 오후 2시에 전주대운동장에서 평창FC와 홈경기를 치른다.
전주 유소년 팀인 U-12는 다음달 14일 군산에서 개막하는 2019 금석배 전국초등학생 축구대회에 출전해 이날 오후 1시 30분 군산 군봉A구장에서 전주조촌초와 첫 경기를 갖는다.
또 2019 금석배 전국초등학생 저학년 페스티벌에 출전하는 U-12는 다음달 16일 오후 2시에 군산 수송 A구장에서 일산아리U-12와 경기를 펼친다.
합천에서 동계 훈련을 실시한 U-15는 2019 금석배 중학생 축구대회에 출전해 다음달 14일 오후 12시 40분 군산대운동장에서 대구북중과 첫 경기를 진행한다.
U-15 저학년들은 다음달 15일 오전 10시 군산월명운동장에서 경기 신장중과 경기를 갖는다.
지난해 12월에 창단한 U-18은 제21회 백운기 전국고등학교 축구대회에 출전해 다음달 19일
오후 3시 광양 마동 1축구장에서 능곡고와 경기를 치른다.
양영철 감독은 “전주시민축구단은 K3리그 팀들 중에서 유일하게 유스 U-18,15,12팀 모두를 운영하고 있다”면서 “축구선진국 클럽 시스템을 도입해 유능한 선수들은 조기에 성인 팀에서 경기를 뛸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공현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