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평화당 “5 18 망언 쏟아낸 한국당 의원들 윤리위 제소”
민주평화당 “5 18 망언 쏟아낸 한국당 의원들 윤리위 제소”
  • 강영희 기자
  • 승인 2019.02.10 1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위 구성 국회 앞 망언규탄 나서기로

자유한국당 소속 일부 의원들이 국회에서 개최한 5·18 진상규명 대국민공청회와 관련한 후폭풍이 거세다.
민주평화당은 10일 긴급 최고위원회의를 열어 자유한국당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의원을 국회 윤리위에 제소키로 했다. 평화당은 윤리위 제소에는 국회의원 20명 서명이 필요해 민주당, 바른미래당, 정의당 등 윤리위 제소에 뜻을 같이 하는 국회의원들을 장병완 원내대표와 최경환 수석부대표가 접촉키로 했다.
한국당 김진태·이종명 의원은 지난 8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5·18 민주화운동에 북한군 특수부대가 개입했다’고 주장해온 극우 논객 지만원 씨를 초청해 공청회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육군 대령 출신인 이종명 비례대표 의원은 “80년 광주폭동이 10년, 20년 후 정치적으로 이용하는 세력에 의해 민주화운동이 됐다”고 주장했고 김순례 의원도 “조금 방심한 사이에 종북 좌파들이 판을 치며 5·18 유공자라는 괴물 집단을 만들어 우리 세금을 축내고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에 대해 평화당은 자유한국당 5.18망언 대책 특별위원회를 구성키로 했다. 특위는 장병완 원내대표를 위원장으로 간사에 최경환 원내수석부대표 겸 원내대변인을 임명했으며 천정배 김경진의원 등 광주출신 국회의원, 법사위 박지원 의원, 5.18유공자인 양영두 평화통일위원장 등이 참여한다.
특위는 11일부터 국회 앞 농성에 들어갈 예정인 5.18단체들과 연계활동을 벌이게 되며, 국회 앞 망언규탄 현수막 게첩, 청와대에 대한 자유한국당 추천 5.18진상규명위원 임명 신중 검토를 촉구하기로 했다. /서울=강영희 기자 kang@sjb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