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농협, 축산환경개선 분위기 조성
전북농협, 축산환경개선 분위기 조성
  • 박상래 기자
  • 승인 2019.03.20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농협(본부장 유재도)은 20일 남원축협(조합장 강병무)과 남원시 주생면 소재 축산농가(김태용)를 방문해 악취저감과 사육환경 개선을 위해 축사청소, 농장주변 경관개선, 퇴비사 내부 미생물 살포 및 소독 활동을 실시했다. 공동으로 축산인 스스로 노력하는 축산환경개선 분위기 조성을 위해서다. 
유재도 본부장은 “축산탈바꿈(축산냄새 탈취하고 축산환경 바꾸고 청정축산 꿈 이루자)을 슬로건으로 전 축협 및 농가가 참여하는 ‘축산환경 개선의 날’활성화를 추진해 축산업에 대한 국민들의 부정적 인식 해소를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전북농협은 축협 중심으로 매월 두 번째 수요일에, ‘축산환경 개선의 날’을 추진하고, 양축농가가 일제 축사 청소 및 농장 경관개선 등 환경개선 실천 분위기를 조성해 축산환경의 중요성을 일깨울 계획이다. /박상래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