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전북본부, 도내 전 영업점‘미세먼지 쉼터’운영
농협은행 전북본부, 도내 전 영업점‘미세먼지 쉼터’운영
  • 박상래 기자
  • 승인 2019.04.14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은행 전북본부가 연일 계속되는 초미세먼지 여파로 야외 활동에 대한 불안감이 고조되는 가운데 농협은행 도내 전 영업점에서 공기청정기를 설치해 ‘미세먼지 쉼터’로 운영한다.
고객과 도민들이 잠시나마 편하게 쉴 수 있는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고자 함이다.

농협은행 전북본부는 지난해 여름철에는 무더위에 지친 고객들에게 시원한 생수를 나누어주는 무더위 쉼터를, 한겨울에는 핫 팩을 나누어 주는 등 사시사철 고객 중심 서비스 제공에 앞장서고 있다.
농협은행은 전북 관내 모든 시·군에 영업점을 운영하고 있어 도민들이 언제, 어디서든 쉴 수 있는 쉼터로서의 역할을 다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김장근 본부장은 “유례없는 미세먼지 여파로 지친 도민, 고객 모두가 농협은행에서 활력을 찾아 건강한 봄철을 보내기를 희망한다.”며 “고객에게 귀 기울이고 언제든 찾아올 수 있는 든든한 느티나무와 같은 은행이 되겠다.”고 말했다. /박상래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