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동브랜드 만들어 주산단지 지정받아야”
“공동브랜드 만들어 주산단지 지정받아야”
  • 유기종 기자
  • 승인 2019.04.18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군의회 한국희 의원 군정질문

장수군의회 한국희 의원은 제301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군정질문을 통해 ‘양파 주산단지 지정 등 지원 확대와 산서 매립장 폐기물 이송에 따른 소각장 증설’에 대해 군정질문 했다.
한 의원은 “2018년 기준 장수군 전체 양파 재배면적은 77.3ha이며 이중 산서면 재배면적은 119농가 60.5ha로 군 전체의 78%를 점유하고 있으며 연간 3,660톤을 생산하고 지속적으로 양파 생산량이 늘고 있지만 현재 장수군에는 자체 브랜드 없이 출하를 전남 몽탄농협으로 하고 있는 실정이다”며 “장수군만으로는 주산단지 지정이 어렵기 때문에 임실군과 협약을 체결하여 공동브랜드를 만들어 함께 주산단지로 지정받는 방법과 양파의 경우 출하시기에 따라 가격변동이 심한 작물로 양파용 저온저장고를 설치하여 출하물량 및 시기를 조절할 것”을 건의했다./유기종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