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고인돌유적지 유채꽃 만개
고창고인돌유적지 유채꽃 만개
  • 안병철 기자
  • 승인 2019.04.21 1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은 세계유산 고창고인돌유적지 앞 2만6000㎡ 면적에 유채꽃이 만개해 군민과 관광객들에게 화사한 봄의 정취를 물씬 느끼게 했다. 
군은 지난해 10월 동계작물인 유채꽃 종자를 파종했으며 추운 겨울을 이겨내고 최근 따뜻한 날씨로 유채꽃이 꽃망울을 터트리기 시작한 것이다. 

이들의 노랗게 만개한 유채꽃밭은 고인돌박물관과 선사체험마을, 고인돌유적과 운곡습지로 이어지는 역사·문화·생태 탐방을 더욱 빛내주고 있다. 
특히 유채꽃밭 곳곳에 마련된 포토존과 길 옆으로 살구나무 꽃들도 봄 향기 따라 나온 상춘객들에게 눈부신 꽃의 향연과 즐거운 추억을 사진에 담을 수 있도록 해 준다.
유채꽃은 이달 내내 연인, 가족단위 나들이객의 발길을 사로잡을 것으로 보이며 군 관계자는“제16회 고창 청보리밭축제와 함께 고창을 찾는 많은 분들이 고인돌유적지에도 꼭 함께 들러 유채꽃의 꽃말인 ‘명랑’‘쾌활’처럼 즐겁게 봄내음을 느껴보길 바란다”고 말했다./고창=안병철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