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남전주지사, 영화제 행사장 환경정화
한전 남전주지사, 영화제 행사장 환경정화
  • 김종일 기자
  • 승인 2019.04.24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전 남전주지사는 다음달 2일부터 10일까지 진행되는 제20회 전주 국제영화제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국제 영화제 행사장 일원의 지상 기기에 대해 ‘Clean-Up Day’ 활동을 벌였다.
이날 환경 정화활동에는 설비 진단 전문가 및 지중 배전 종사자 등 20여 명이 참석해 전주시 완산구 고사동 영화의 거리 일대 지상 기기를 점검하고 미관 개선 활동에 구슬땀을 흘렸다.

김선안 지사장은 “앞으로 남은 기간 동안 지상에 설치된 전력기기 외부에 부착된 불법 광고물을 말끔히 제거하고 행사장 주변의 환경 정화활동도 벌여 ‘품격의 도시, 깨끗한 전주’ 이미지 제고는 물론 안정적 전력공급을 위한 종합상황실을 운영, 국제 행사가 차질 없게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종일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