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지방세 체납차량 번호판 집중영치
군산시, 지방세 체납차량 번호판 집중영치
  • 백용규 기자
  • 승인 2019.05.19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가 ‘전국 번호판 일제 영치의 날’을 맞아 22일부터 지방세 체납차량 번호판을 집중영치 한다.
이번 집중 영치 활동은 군산경찰서와 합동으로 주차장, 아파트, 대형마트 등 차량 밀집지역을 중심으로 전역에 거쳐 진행한다.

중점 단속 대상은 자동차세를 2회 이상 체납한 차량, 자동차 관련 과태료가 30만원 이상인 체납차량이다.
반면, 경제위기지역 지정에 따른 생계유지를 위한 화물이나 승합차량의 경우, 영치에 앞서 안내문 부착으로 납부를 유도할 계획이다.
박진석 시민납세과장은“자동차세 체납과 자동차 관련 과태료 체납 징수를 전국적으로 실시하는 만큼 번호판이 영치되는 불편을 겪지 않도록 시민의 자발적인 납부"를 당부했다./군산=백용규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