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재윤 개인전 `삶에 외로움이 묻어날 때'
천재윤 개인전 `삶에 외로움이 묻어날 때'
  • 이종근 기자
  • 승인 2019.06.10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영화제작소가 23일까지 1층 기획전시실에서 무료대관공모전 천재윤의 '삶에 외로움이 묻어날 때'를 갖는다.
'삶에 외로움이 묻어날 때'는 분주한 현대사회 속에서 희미해져 가는 존재인 인간들을 꽃과 나무를 통해 드러내는 작품들로 구성된다. 어린 시절 아름답게 기억된 자연의 생명체를 통해 현대인이 느끼는 처절함을 강렬히 극복하려는 의지를 보여주고 있다.

작가는 어린 시절 꽃과 나무로 가득한 대지와 밤하늘의 별들을 보며 동화 속 세상을 꿈꿨으나 어른이 되어 변해버린 동화 속 세상을 알고 있음에도 여전히 하얀 캔버스 위에 내면의 꿈을 그리고 있음을 작품에 담아냈다. 천씨는 영문학박사로 영어교육과 시인, 화가 활동을 병행하며 다양한 예술 분야에 정진하고 있는 작가다. 지난 1, 2월 <삶의 깊이가 느껴질 때 그림을 그리다>, <내면의 소리에 귀 기울이다>로 덕진 갤러리와 도청에서 개인전을 진행했으며 이번이 3번째 개인전이다. /이종근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