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양파 팔아주기 운동 전개…26일 양파데이
고창군, 양파 팔아주기 운동 전개…26일 양파데이
  • 안병철 기자
  • 승인 2019.06.18 1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이 최근 가격하락이 예상되는 양파 수급조절을 위해 소비촉진 운동을 본격 전개한다. 
군에 따르면 전국적으로 중‧만생종 양파가 과잉 생산되면서 농가의 시름이 깊어지는 가운데 지역 전체가 참여한 대대적인 소비촉진 운동을 진행한 것이다. 

따라서 군은 공무원이 직접 참여해 30여 톤의 양파를 구매할뿐만 아니라 교육지원청, 경찰서, 농협 등 유관기관 및 산하 단체 등과 함께 양파 소비 및 판매를 촉진하고 가격 안정에 힘을 쏟기로 했다.
아울러 군은 오는 26일을 ‘양파데이’로 정하고 공무원, 공공기관, 기관단체와 함께 고창군 농산물유통센터 집하장에서 대대적인 양파 팔아 주기 운동을 펼칠 계획이다. 
고창양파는 품질이 좋은 종자를 사용하고 서해안의 해풍을 맞고 자라 병충해에 강하며 맛이 매우면서도 단맛이 나고 육질이 단단해 저장성이 좋다. 
유기상 군수는“기업체, 학교 등 단체급식으로 납품될 수 있는 방안도 강구하는 등 다각적인 대책을 마련하고 있다”며 “저장성 등이 양호한 고창양파 우수성을 지속적으로 홍보해 판매에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고창=안병철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