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지역민 알권리 침해 중단하라”
“네이버, 지역민 알권리 침해 중단하라”
  • 양용현
  • 승인 2019.06.18 1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시도의장, 지역언론 차별 규탄 결의

 

송성환 전북도의장 등 전국 시도의장들이 모바일 앱 제휴 언론사 중 지역 언론을 배제한 채 개편한 ‘네이버’를 규탄하고 나섰다.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는 18일 제주도의회에서 임시회를 열어 이런 내용의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의결한 채 “네이버는 즉각 지역 주민의 알권리를 침해하고 풀뿌리 민주주의 근간을 흔드는 행위를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아울러 “대형 포털의 지역 언론 차별과 배제는 정치, 경제, 사회, 문화 모든 영역에서 뿌리내린 지방에 대한 중앙집권적 사고의 연장선”이라며 “네이버의 지역 언론 배제 방침은 즉각 철회돼야 한다”고 목소릴 높였다.그러면서 “지역과 중앙 언론이 상생할 수 있는 미디어 환경 조성을 위한 법과 제도 개선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정성학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