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일 날씨] 폭염특보 오후 비 오면서 모두 해제
[수요일 날씨] 폭염특보 오후 비 오면서 모두 해제
  • 최선은 기자
  • 승인 2019.06.26 0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기상청 홈페이지
사진= 기상청 홈페이지

 

수요일인 오늘(26일)은 제주도남쪽해상에서 북상하는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린 가운데 지금 내리는 비는 오전(09~12시)에 대부분의 남부지방으로 확대되겠고, 충청도와 경기남부는 오후(12~18시)에, 서울을 포함한 그 밖의 지방에도 밤(18시 이후)에 비가 내리겠다.

특히, 내일(27일)까지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제주도는 오늘 오후(18시)까지,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에는 오늘 오후(15시)부터 내일 새벽(03시) 사이에 시간당 20mm 이상의 강한 비와 함께 100mm 이상의 많은 비가 오는 곳이 있겠으니, 비 피해가 없도록 대비하기 바라며,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하기 바란다.

내일(27일)은 장마전선의 영향을 받다가 차차 벗어나겠습니다.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다가 오전(06~12시)에 서쪽지방부터 그치기 시작하여, 오후(12~18시)에는 대부분 그치겠으나, 강원도와 충북, 경북은 밤(24시)까지 이어지는 곳이 있겠다.

한편, 장마전선의 위치에 따라 오늘과 내일 강수구역과 강수량의 변동 가능성이 크겠습니다. 또한, 장마전선은 모레(28일) 일시적으로 일본열도로 남하하였다가 글피(29일) 다시 북상하면서 전국 대부분 지방에 영향을 주겠다.

오늘(26일) 낮 기온은 23~33도(어제 23~34도, 평년 24~28도)가 되겠다. 내일(27일) 아침 기온은 19~23도(평년 17~20도), 낮 기온은 23~31도(평년 24~28도)가 되겠다.

한편, 폭염특보가 발효 중인 서울.경기내륙과 강원영서에는 오늘(26일)까지 낮 기온이 33도 내외로 오르는 곳이 있겠고, 그 밖의 내륙에도 기온이 30도 이상 오르는 곳이 있어 덥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란다.

한편, 오늘 오후부터는 중부지방에도 비가 오면서 폭염특보가 모두 해제되겠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란다.

내일(27일) 새벽(06)까지 제주도와 남해안에는 바람이 30~45km/h(8~13m/s)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 예상 강수량(27일 밤(24시)까지)
- 전남, 경남, 제주도: 20~60mm(많은 곳 남해안, 지리산 부근, 제주도 100mm 이상)
- 그 밖의 전국, 북한: 10~40mm

* 주요지점 일강수량 현황(26일 04시 현재, 단위: mm)
- 전라남도: 여서도(완도)16.0 가거도(신안) 3.0 완도 1.2 북일(해남) 1.0
- 제주도: 삼각봉 53.5 윗세오름 45.5 사제비 38.5 제주 23.1 성산 20.3 서귀포 18.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