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1회 도민과 함께하는 전북문인 대동제
제11회 도민과 함께하는 전북문인 대동제
  • 이종근 기자
  • 승인 2019.07.07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문인협가 6일 한국소리문화의전당 국제회의장에서 ‘제11회 도민과 함께하는 전북문인 대동제’를 가졌다.
대동제는 전북문인은 물론이고 문학에 관심이 있는 도민들이 참가하는 전북문학인 한마당 잔치로 기획됐다.문학 특강으로는 백제예술대학 김동수 명예교수의 ‘일제강점기 한국 근․현대문학사’와 한국문인협회 이혜선 부이사장의 ‘역사의식에서 사랑까지’가 열렸다.

오후엔 각 지부의 우수 사례를 순창지부(지부장 홍성주), 군산지부(지부장 신성호), 진안지부(지부장 이병률), 임실지부(지부장 이용만) 등 4개 지부 대표들이 발표했다. 
류희옥 회장은 “대동제는 전북문협 일 년 중 가장 큰 행사요, 전북의 각 지부 문인들이 참가하는 행사다"면서 " 특히 각 지역 문인들의 많은 참여로 화합의 한마당을 이루어준 데 대해 감사하다”고 했다.
이번 행사는 한국문인협회 부이사장인 이혜선 시인과 선기현 한국예총 전북지회장,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를 비롯 각계각층의 인사 25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성대하게 열렸다. /이종근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