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 생활밀착형 SOC사업 추진 총력
임실군, 생활밀착형 SOC사업 추진 총력
  • 박길수 기자
  • 승인 2019.07.16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실읍 행복누리원 조성(가칭) 통한 생활밀착형 맞춤형 사업추진 선제 대응
지난 해 9월부터 추진·자문단 구성, 사업발굴 및 추진전략 등 마련

임실군이 생활밀착형 주민편익을 극대화하기 위해 생활SOC 복합화 사업 추진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생활SOC 복합화는 지역 주민의 편익 증진과 삶의 질 제고를 위해 현재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와 국무조정실에서 범정부적으로 추진 중이며‘국민 누구나 어디에서나 품격 있는 삶(사람중심)을 사는 대한민국’을 목표로 하고 있다. 

2020년부터 2022년까지 3년간 총 30조원 정도를 투자하는 사업으로 현재 복합화사업 선정을 위해 지자체 별로 사업계획안을 수립 중에 있다.

임실군은 이에 대응하기 위해 지난 해 9월부터 지금까지 신규사업 발굴, 발굴보고회 개최, 추진단 및 자문단 구성을 완료했다. 

재정능력이 열악한 농산어촌 지역의 균형적인 발전을 위해 체육문화시설 균특보조율 상향조정, 낙후지역에 적합한 다양한 사업 발굴 등 제도개선에 대한 건의를 지속적으로 건의해 왔다. 

그동안 군은 지난 2019년부터 사업추진에 들어간 관촌면 체육문화센터 건립사업을 비롯, 임실읍 행복누리원 조성, 오수면 행정복지센터, 임실 국민생활체육센터, 임실군 가족행복플러스센터를 발굴하여 중앙부처 및 전북도와 협의를 진행한 바 있다. 

특히, 지난 6월 발표된 ‘생활SOC 복합화 가이드라인’과 가배분 물량에 맞춰, 2020년 우선선정을 위해 ‘임실읍 행복누리원(가칭)’에 중점을 두고,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6월 중순부터는 주에 1~2회씩 담당자 및 팀장회의 등을 개최하여 지역 현안해결을 위한 주민 맞춤형 시설 발굴에 적극 나서고 있다. 

군은 임실읍사무소 신축과 함께 주거지 주차장 부족문제 해결, 근린형 국민체육센터, 가족센터를 결합해 지하1층, 지상3층의 연면적 4,000㎡ 규모로 총 100억원을 투자해‘임실읍 행복누리원(가칭)’을 조성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지난 11일에는 균형위에서 주최한 생활SOC 복합화 컨설팅에서 사업 추진 뱡향과 향후 운영 방안 등 컨설팅 결과 발전적 방안을 논의하기도 했다. 

이를 토대로 이번 주 내로 사업계획안을 구체화해서 22일까지 확정안을 제출할 계획이다.

심 민 군수는 “생활SOC 복합화가 우리 지역의 오랜 현안을 해결할 것으로 크게 기대한다”며,“정부의 추진방향에 부응하고, 다수의 군민들에게 혜택이 돌아가도록 사업계획 수립단계부터 주민과 협력하는 등 대응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임실=박길수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