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 음악회, 남상미 MC 김대중 전 대통령의 서거 10주기 방송
평화 음악회, 남상미 MC 김대중 전 대통령의 서거 10주기 방송
  • 최선은 기자
  • 승인 2019.08.17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이알 이엔티
사진= 제이알 이엔티

 

18일 일요일 저녁 80분간 생방송으로 펼쳐질 '2019 평화 음악회 - 꿈을 꾸다'의 단독 진행을 맡은 배우 남상미가 16일 의미 있는 무대의 MC로 서게 된 소감을 전했다. 

KBS와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가 공동 주최하는 '평화 음악회 - 꿈을 꾸다'는 대한민국이 꿈꾸는 평화를 음악과 스토리로 풀어낸 특별한 음악회. 가요, 클래식, 국악, 힙합 등 다양한 장르의 아티스트가 무대에 올라 KBS 오케스트라, 서울 팝스오케스트라 라이브와 함께 음악으로 하나 되는 대한민국의 모습을 그릴 예정이다.    

주최측은 '개와 늑대의 시간' '인생은 아름다워' '조선총잡이' '김과장' 최근의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에 이르기까지 매 작품마다 섬세한 연기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으며 제 몫을 다하는 성실함을 보여준 진심 어린 배우 남상미가 평화를 주제로 따뜻한 위로와 감동을 선사할 이번 무대 진행의 적임자라고 판단, MC를 제안하게 되었다고. 

의미 있는 무대의 MC로 평화와 화합의 메신저라는 중대한 역할을 하게 된 남상미는 소속사 제이알 이엔티를 통해 "음악을 매개로 대한민국의 꿈의 미래와 평화를 염원하는 뜻깊은 공연의 진행을 맡게 되어 너무나 영광이다. 큰 무대의 진행을 맡아 떨리기도 하지만 평화 음악회가 전하고자 하는 의미와 감동을 보시는 분들과 함께 나눌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진심 어린 소감을 전했다.  

따뜻한 연기로 위로와 감동을 전해온 아름다운 배우 남상미가 평화와 화합의 메신저로 나서 더욱 기대를 모으는 ‘2019 평화 음악회 - 꿈을 꾸다’는 김대중 전 대통령의 서거 10주기인 18일 오후 5시 40분부터 80분간 KBS 1TV에서 생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