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컴2라이프, 임지연 검찰 조사에 분노 폭발
웰컴2라이프, 임지연 검찰 조사에 분노 폭발
  • 최선은 기자
  • 승인 2019.08.20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MBC ‘웰컴2라이프’ 방송화면, 11-12회 예고 영상 캡쳐
사진= MBC ‘웰컴2라이프’ 방송화면, 11-12회 예고 영상 캡쳐

 

오늘 방송될 ‘웰컴2라이프’ 11-12회에서 정지훈은 자신의 와이프인 임지연(라시온 역)이 음모 속 제보로 갑작스런 감찰 조사를 받게 되자 분포가 폭발한다. 

정지훈은 “다 좋은데 우리 와이프는 건들지 말았어야지, 이제 제대로 놀아봅시다!”라며 전쟁을 선포하고 ‘이재썅’ 스타일 수사에 본격 돌입한다. 이에 정지훈은 “모든 책임은 내가 질 테니까 모두 입다물고 시키면 시키는 대로 해”라며 자신만의 스타일로 사건해결에 나서 시청자들의 시선이 집중된다.

손병호(장도식 역)는 또 다른 음모를 꾸미고 있는 장면이 예고편을 통해 전파를 타 서늘함을 선사했다. 바로 손병호 앞에 하이힐을 신은 채 쓰려져 있는 듯한 여자의 다리가 포착된 것. 

이어 “싸움을 걸고 이기는 게 아니다. 이겨 놓고, 싸움을 걸어 야지”라는 손병호의 싸늘한 목소리가 흘러나와 그가 또 어떤 악행을 펼칠지 긴장감이 솟구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