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현대, 한옥마을 현대극장 사인회
전북현대, 한옥마을 현대극장 사인회
  • 공현철 기자
  • 승인 2019.08.20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 헤리티지 팝업 스토어에서 팬 스킨십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의 선수들이 전주 한옥마을에 뜬다. 
20일 전북현대에 따르면, 21일 수요일 오후 5시부터 50분 동안 주장 이동국을 비롯해 국가대표 김진수, 문선민, 권경원 선수가 전주 한옥마을에 위치한 ‘현대극장(완산구 은행로 17)’ 1층에서 팬 사인회를 실시한다.

이번 팬 사인회는 선착순 100명에게 표식 스티커를 배부해 진행되며 이를 소지한 사람만 참여가 가능하다. 
사인회 참여에 필요한 스티커는 21일 오후 4시 30분부터 ‘현대극장’ 정문에서 받을 수 있다.
‘현대극장’은 레트로 콘셉트의 브랜드 해리티지 팝업 스토어로 현대자동차의 클래식 차량 전시 및 Fun 콘텐츠를 운영한다. 
1층은 클래식 차종 전시와 포토존, 2층은 고전 영화를 상영하고 3층은 시간여행 콘셉트의 방탈출 게임장이 마련돼 있다.
이번 행사는 전북현대와 모기업 현대자동차의 컬래버레이션의 일환으로 이루어 졌으며 색다른 장소에서 팬 스킨십이 진행돼 많은 관심이 쏠릴 것으로 보인다. /공현철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