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석대, 제42회 한국대학태권도연맹회장기서 메달 잔치
우석대, 제42회 한국대학태권도연맹회장기서 메달 잔치
  • 공현철 기자
  • 승인 2019.09.02 1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석대학교 태권도학과가 제42회 한국대학태권도연맹회장기 전국태권도대회에서 금 2개와 동 8개, 감투상을 획득하는 등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2일 우석대에 따르면 겨루기 남자 개인전 1조에서 박지민(3년)이 1위를, 김진성(2년)과 최홍서(2년), 유태진(1년)이 각각 3위를 차지했다. 또 남자 개인전 2조에서 임동준(1년)과 김범수(2년), 여자 개인전 2조에서 박소영(1년)이 각각 3위에 올랐다.

단체전에서는 여자 1조에 출전한 서해진(4년)·김태정(3년)·손지수(2년)·임수민(1년)·김희정(1년)이 금빛 발차기를 앞세워 이 대회 2연패를 달성했다.
남자 1조 서승길(2년)·김진성(2년)·김효진(1년)·표재선(1년)·유태진(1년)·이태훈(1년)과 2조 김범수(2년)·박한수(2년)·김승진(1년)·강희민(1년)·최민범(1년)도 3위를 차지했다.
남자 1조 단체전에 출전한 임동연(2년)·최홍서(2년)·김민욱(2년)·지용훈(1년)·김민진(1년)은 감투상을 받았다.
윤정욱 태권도학과장은 “선수들의 노력과 감독의 지도력이 만나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며 “주축 선수들이 대부분 1·2학년으로 앞으로 발전 가능성이 매우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공현철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