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일 날씨] 구름 많고 강원영동과 경북동해안 오후 비
[수요일 날씨] 구름 많고 강원영동과 경북동해안 오후 비
  • 최선은 기자
  • 승인 2019.09.18 0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기상청 홈페이지
사진= 기상청 홈페이지

 

수요일인 오늘(18일) 기상청에 따르면 현재(04시), 약 5km 이상 고도의 차고 강한 바람에 의해 만들어진 높은 구름대가 지나면서 전국이 구름많은 날씨를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오늘(18일)은 중국 북부지방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 내일(19일)은 산둥반도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 모레(20일)는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겠으나, 제주도는 제주도남쪽해상에서 북상하는 열대저압부의 영향을 차차 받겠다.

오늘(18일)과 내일(19일)은 전국이 맑겠으나, 오늘 오전(12시)까지 높은 구름이 많이 끼겠고, 모레(20일)는 대체로 맑다가 오후부터 구름많아지겠다. 강원영동과 경북동해안에는 오늘 오후(15시)부터 내일 오전(12시)까지 구름많겠다.

중국 북부지방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에 의해 동해상에서 동풍이 유입되면서 강원영동과 경북동해안에는 오늘(18일) 오후(15시)부터 밤(24시) 사이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낮 기온은 23~30도(어제 23~30도, 평년 24~28도)가 되겠다. 내일(19일) 아침 기온은 9~20도(평년 12~19도), 낮 기온은 22~27도(평년 23~27도)가 되겠다.

내륙을 중심으로 낮 동안 햇볕에 의한 지표면 가열로 기온이 올라가고, 밤 사이 지표면 냉각에 의해 기온이 떨어지면서 낮과 밤의 기온차가 크겠고, 특히, 오늘(18일)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내일(19일) 아침 기온은 평년보다 1~3도, 오늘보다 2~5도 낮아 쌀쌀하겠다.

오늘(18일) 아침(09시)까지 강원산지와 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1km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하기 바란다.

오늘(18일)부터 대부분 해안과 제주도에는 바람이 30~45km/h(9~13m/s)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고, 내륙에서도 20~30km/h(5~9m/s)로 약간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하기 바란다.

대륙고기압에 동반된 상대적으로 차가운 공기가 남하하면서 내일(19일) 오전(12시)까지 서해먼바다에는 바람이 30~60km/h(9~16m/s)로 강해지고, 물결이 2~4m로 매우 높아져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겠다. 또한, 동해먼바다에도 오늘(18일) 밤(18시)부터 내일(19일) 오전(12시)까지 바람이 30~45km/h(8~13m/s)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2~3m로 높게 일겠다.

한편, 제주도남쪽먼바다의 풍랑주의보를 해제(07시 발효)하나, 필리핀 동쪽해상에서 북상하는 열대저압부와 우리나라부근에 위치한 고기압 사이에서 기압차가 커지면서 오늘(18일) 밤(18시)부터 바람이 강해지고 물결이 높아져, 다시 풍랑주의보가 발표되어 23일까지 길게 이어질 가능성이 있다.

오늘(18일)까지 남해안에는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의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저지대에서는 만조 시 침수피해가 없도록 유의하기 바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