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민속국악원 `토요국악플러스'
국립민속국악원 `토요국악플러스'
  • 이종근 기자
  • 승인 2019.10.09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민속국악원은 12일 오후 3시 예음헌에서 '토요국악플러스' 공연을 갖는다.
남도민요의 깊고 진한 성음의 멋을 악기 연주로 풀어낸 기악중주<멋‧토리> 오프닝 무대를 시작으로, 故 김수악 명무를 통해 전승된 무용 <교방굿거리춤>, 호남의 지명을 노래하는 가야금병창 <호남가>와 <사랑가>를 선보인다.

또, 나지막한 가야금산조 선율에 맞춰 감성적인 춤사위를 풀어내는 무용 <산조춤>, 사물놀이 <웃다리풍물>을 선보인다. 특히 이날 공연은 국립민속국악원 창극단이 출연, 민요 <풍년가>와 <신사철가> 등 깊어가는 가을의 정취와 풍류의 멋스러움을 표현한 작품을 선보인다.
국립민속국악원은 다양한 연령층의 관객들에게 전통예술 공연 관람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토요국악플러스> 공연을 갖고 있다. 이 자리는 국악을 처음 접하는 사람과 국악애호가들을 위해 국악의 전 장르를 선정, 수준 높은 전통예술의 정수를 선보이고 있다. /이종근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