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언론인 정례브리핑…시민 소통 강화
정읍시, 언론인 정례브리핑…시민 소통 강화
  • 박기수 기자
  • 승인 2019.10.10 1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주요성과 소개와 서남권 추모공원 등 현안 심층 브리핑

정읍시가 지난 19일 시청 브리핑 룸에서 시민 소통 강화를 위한 10월 첫번째 언론인 정례브리핑을 가졌다.
이날 브리핑은 김형근 복지교육국장이 국 관할 5개 과와 1개 사업소의 주요 현안 사업과 향후 추진계획을 상세히 설명했다.

김 국장은 브리핑에 앞서 “시민의 알 권리 충족과 정읍 발전의 선도적 역할을 해주는 언론인 여러분들께 감사하다”며 “모두가 행복한 복지 행정 실현을 위해 국 소관 많은 사업을 추진하고 있어 시민에게 복지 도움이 돌아가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를 위해서는 시민과 소통하며 시민과 함께 추진해 가야한다”며 복지교육국의 주요 현안 사업을 설명했다.
주요 현안 사업으로 엔젤복지통신원 네트워크 구축 운영 ,애국지사 박준승 기념관 건립 ,서남권 추모공원 2단계 사업 ,스포츠마케팅 운영 ,공공데이터 개방과 빅데이터 활용 활성화 ,누수와 낭비 없는 사회복지시설 보조금 집행 등을 자세히 소개했다.
시민 맞춤형 복지서비스 제공이 중요함을 인식하고, 살기 좋은 정읍 이미지를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 국장은 “복지교육국의 모든 직원들이 더불어 행복한, 더 좋은 정읍 취지에 맞춰 살기 좋고 편안한 정읍을 만드는 데 노력하고 있다”며 “함께 살아가는 따뜻한 정읍을 만드는 데 노력 하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한편 시는 올해 2월부터 매월 둘째와 넷째 목요일에 시정 정례브리핑을 갖고 있다.
정례브리핑은 시정방향·역점시책·현안에 대해 설명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해당 국·단·실과소장이 직접 브리핑을 담당하며 충분한 질의와 응답을 통해 다양한 목소리를 듣는 등 소통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정읍=박기수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