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미생물 산업 메카 자리 잡아
정읍시, 미생물 산업 메카 자리 잡아
  • 박기수 기자
  • 승인 2019.10.16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축산용 미생물 산업 미래성장 포럼, 제형화 장비 준공식

정읍 신정동 (재)농축산용 미생물산업 육성 지원센터가 지난 16일 농축산용 미생물 산업 미래성장 포럼과 제형화 장비 준공식을 가졌다.
이날 준공식에는 농림축산식품부와 농촌진흥청, 전북대학교, 전라북도, 정읍시, 기업체 등 농·생명 산업 관계자 15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2019년도 효능평가지원 사업 성과보고회와 기념식으로 시작됐다.
효능평가 지원 사업은 2017년부터 현재까지 전국 단위의 80여 개 농축산 미생물 제품 생산 기업에 지원했다.
제품생산 등 총 150여 개 사업화 분야를 지원함으로써 국내 농축산용 미생물 산업 활성화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이다.
19개 기업체의 36개 분야에 대한 성과보고회에 이어 제형화 장비 16종에 대한 준공식이 이어졌다.
시는 기업의 수요가 급증하면서 수출주도형 고부가가치 미생물 제품생산에 필요한 분무건조기 등 제형화 장비 구축비용 12억원을 확보했다.
포럼에서는 농축산용 미생물 산업의 종합적 육성·지원과 중장기 발전을 위한 산학연관 상생 협력 방안을 모색했다.
이와 함께 Dr. Luk De Maeyer(Bayer CropScience)와 한지학 소장(주) 툴젠), 김시욱 교수(조선대학교)를 초청해 「SERENADE ASOR, A New Tool in The Complementary Control Strategy of Fire Blight Erwinia amylovora and Pseudomonas syringae Bacteria in Pome Fruit」, 신 육종 기술을 이용한 새로운 농작물 개발, 3단계 메탄발효 공정을 이용한 유기성 폐기물 고속처리 및 메탄 대량생산과 그 응용을 주제로 학술대회도 진행됐다.
이번 행사에서는 정읍시와 ㈜정농바이오와의 첨단과학 산업단지 입주 확약, 미생물센터와 ㈜정농바이오, ㈜와이앤바이오, 우진B&G(주)와의 기술이전 협약도 체결했다.
축사에서 유진섭 시장은“아시아 스마트 농∙생명 밸리 조성을 견인하는 미생물 신산업 육성에 정읍이 중추적 역할을 다하고 있다”며“농축산용 미생물산업 육성 지원센터의 역할로 많은 기업이 정읍을 방문하고, 지역경제발전 성과와도 연계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정읍=박기수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