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유재석 “전소민이 정말 ‘전소란’ 활동을 시작하기로 했다”
런닝맨, 유재석 “전소민이 정말 ‘전소란’ 활동을 시작하기로 했다”
  • 최선은 기자
  • 승인 2019.10.20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SBS ‘런닝맨’
사진= SBS ‘런닝맨’

 

20일(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배우 전소민이 지난 팬미팅 ‘런닝구’ 콜라보 무대를 함께 했던 소란과 ‘전소란’ 의 활동 개시를 예고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유재석은 “전소민이 정말 ‘전소란’ 활동을 시작하기로 했다”며 전소민을 놀렸다. 이를 들은 멤버들은 “(재석) 형은 왜 빠졌냐” 물었고 유재석은 “고영배가 나한테는 연락이 없다, 그리고 어차피 고영배가 노래를 다 자기 톤에 맞춰 놓아 내가 없이도 활동 할 수 있을 것”이라며 씁쓸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팬미팅 당시에도 유재석에 비해 소란과 더욱 특별한 케미를 선보였던 전소민과 소란 사이에서 묘한 줄다리기를 해온 유재석이 직접 언급한 만큼 향후 전소란의 활동 개시 여부가 주목된다.

유재석 없는 ‘전소란’의 활동 소식은 20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