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6월03일19시53분( Wedne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익산시, 다자녀 교육 지원 대폭 확대

익산시가 학부모들의 교육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3명 이상의 다자녀 가정에 대한 교육 지원 혜택을 대폭 확대했다.

지난달 29일 익산시에 따르면 이날 익산사랑장학재단이 선발한 212명의 지역 우수인재들에 대한 장학증서 수여식이 모현도서관에서 개최됐다.

특히 재단은 올해 다자녀 장학금을 신설했을 뿐 아니라 다자녀 가정에 대한 배점을 확대하고 가산점을 부여했다.

그 결과 선발된 전체 장학생 212명 가운데 112명, 62%가 다자녀 가정에서 선발됐다.

선발된 다자녀 장학생에게는 대학생 35명 7000만원, 고등학생 30명 3000만원 등 전체 112명에 1억7140만원이 장학금으로 지급된다.

올해 확대된 다자녀 장학금과 자녀수에 따른 차등 배점 및 가산점 제도는 시민들의 교육비 부담을 줄이고 시민만족도를 증가시켜 인구 유출 억제 효과가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재)익산사랑장학재단 정헌율 이사장은 “다자녀 장학금을 비롯한 여러 장학제도가 학부모들의 부담을 덜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다자녀 가정에 도움이 되는 여러 정책을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임규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