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수서, 보이스피싱 예방 유공자 표창
장수서, 보이스피싱 예방 유공자 표창
  • 유기종 기자
  • 승인 2019.12.09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원 장수경찰서장은 9일 장계면 MG새마을금고를 방문해 보이스피싱 피해를 막은 강봉순 지점장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강 지점장은 지난 4일 한 고객이 예탁금 전액인 1,500만원을 인출해 다른 은행으로 입금하는 것을 수상히 여기고 인출을 지역시키면서 30여분 동안 고객과 대화를 시도했다. 강 지점장은 “00은행 콜센터에서 자기 은행에 예금을 넣으면 저금리 대출로 전환해 주겠다”는 전화를 받고 이체했다는 얘기를 듣고 보이스피싱을 직감해 30분 동안 고객을 설득하고 보이스피싱 피혐의자와도 통화를 하여 결국 지급정지를 시켰다. 고객은 처음에는 지점장의 말을 믿지 않고 이체를 하였으나 지점장의 끈질긴 설득에 지급정지를 하여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박 서장은 “인출지연 시간 동안 고객을 침착하게 설득한 노력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세심한 관찰과 대처로 주민들의 피해를 최소화 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장수=유기종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